기쿠치 이야기 콘텐츠일람 보기

힐링의 고장 기쿠치시

액티브한 휴일을 보내는 데 안성맞춤! 관광 체험

명물 「스키스키돈 덮밥」 권하고 싶은 디저트도 다양하게 있어요! 먹거리

온천에서 디톡스(해독)하는 것도 잊지 마세요! 숙박

기쿠치의 최신 정보를 전달합니다! 정보

옛날의 구마모토를 느끼는 귀중한 시간을 만끽해 보세요. 배우기

앞 페이지로 돌아옴

기사의 상세

야마다 오테이쇼(山田 王廷章) ~ 에도 바쿠후 말기를 산 유랑의 화가~

갱신일:2015.06.10

야마다 오테이쇼(山田 王廷章, 1831-1903)

 야마다 오테이쇼는 기쿠치시 니시데라(西寺)에서 태어나 이름을 슈키치(終吉)라 했으며, 집은 대대로 의술업을 이어갔다. 아버지 모리요시(守敬) 옆에서 사숙・세이기도(精義堂)를 열어, 한학, 의학을 가르쳤다. 형이 병약하여 도중에 가업을 잇지만, 후에 의술업을 떠나 여러 지방을 편력하며, 시와 글 서화를 습득했다. 「오테이쇼」는 호(펜 네임)이며, 그 밖에 기타다케 가이시(北岳外史), 왕학(王鶴), 일락옹(一落翁), 학주왕맹경(鶴州王孟経) 등의 호(号)도 있었다. 생애의 스승으로 한, 다노무라 지쿠덴(田能村竹田)의 정신을 배워, 지쿠덴(竹田)의 화풍을 경모해 남화(문인화) 화가로서 이름을 날렸다. 후에 오테이쇼는 중국에 건너가, 규코(九江), 세이쇼(清嘯) 등 동 세대의 화가와 교류하며 남화를 공부했으며, 유학을 정신적 지주로 화가의 업적을 전개하며, 기구한 일생을 보냈다.

 

야마다 오테이쇼 「산수도 병풍(山水図 屏風)」(개인 소장)

 

山田王廷章「山水図屏風」



 


문의

기쿠치시청 교육위원회 평생학습과 사회교육계
전화번호:0968-25-7232이 기사에 관한 문의


앞 페이지로 돌아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