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쿠치 이야기 콘텐츠일람 보기

힐링의 고장 기쿠치시

액티브한 휴일을 보내는 데 안성맞춤! 관광 체험

명물 「스키스키돈 덮밥」 권하고 싶은 디저트도 다양하게 있어요! 먹거리

온천에서 디톡스(해독)하는 것도 잊지 마세요! 숙박

기쿠치의 최신 정보를 전달합니다! 정보

옛날의 구마모토를 느끼는 귀중한 시간을 만끽해 보세요. 배우기

앞 페이지로 돌아옴

기사의 상세

히메이(姫井)의 수신목(水神木)

갱신일:2014.09.30

수신목(水神木)은 교쿠시 벤리(旭志 弁利)의 히메이(姫井), 지방도인 하라(原)・우에키선(植木線) 옆에 있는 푸조나무 거목입니다.

이전에는 이 거목 아래에서 맑은 물이 솟아 나와 주민의 생활용수 등으로 이용되었으므로, 물을 지키는 신목(神木)이 되었다고 합니다. 현재는 수맥이 바뀌어서인지 펌프로 물을 끌어올리지만, 이 땅 옆에는 지금도 하천 중앙에서 솟아 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다음과 같은 옛날이야기가 있습니다.

옛날, 아소의 공주가 이 지역에 놀러 와 고시가와강 부근에서 강을 바라보는데, 돌연 강물이 불어나 공주를 삼켜 버렸다. 가신들이 당황하고 있는데, 큰 메기가 공주를 등에 업고 올라와, 내려주기에 감사를 전할 틈도 없이 어딘가로 헤엄쳐 사라졌다.

이 옛날이야기에 나오는 공주와 물이 솟아나는 것을 의미하는 말이 합쳐져 "히메이(姫井)"라는 지명이 생겼다고 합니다.

또, 이 옛날이야기를 기초로 공주와 메기를 모방한 석조물이 가까이 있는 히메이오토메 신사에 놓여 있습니다. 언제부터인지 자식을 낳는 데 효험이 있다고 해, 참배자가 늘고 있다고 합니다.

水神木수신목. 이전에는 이 나무 그늘이 주민 휴식처였다고 합니다.

 

 

 

 


문의

기쿠치시청 교육위원회 평생학습과 사회교육계
전화번호:0968-25-7232이 기사에 관한 문의


앞 페이지로 돌아옴

카테고리 내의 다른 기사